하루의 몽타주

‘뱀’은 왜 악(惡)의 기원이 되었나?

뱀은 어쩌다 악의 기원이 되었나? 뱀 속에 사탄이 들어갔나? 사탄이 동물인 뱀을 사주하였는가? 아니면 그냥 생긴게 마음에 안들어서 인가? 그런 것이 아니다. 뱀으로 번역될 수 있는 히브리어 단어 세 가지가 있다. 창세기에서 처음 언급되는 나카쉬(נָחָשׁ) 그리고 ‘사라프’와 ‘탄닌’이다. 나카쉬가 파충류로서의 뱀을 통칭한다면(사 27:1; 렘 8:17; 미 7:17), 사라프(שָׂרָף)는 사나움이 강조된 뱀이다. ‘불뱀’ 또는 ‘날아다니는 불뱀’으로 번역되었다(민 21:8; 사 30:6). 탄닌(תַּנִּין)은 큰 뱀이다. 바다 괴물 또는 용으로 번역되기도 한다(욥 7:12; 시 74:13; 사 27:1; 렘 51:34; cf. 출 7:9 ; 신…

부목사의 노조화는 왜 하나님이 혐오하시는가

필자의 페이스북 계정으로 상기와 같은 그룹에서 가입 요청이 들어 왔다. ‘부목사는 노동자인가, 사역자인가?’라는 부제를 볼 때 이 그룹의 주동자들은 부목사가 노동자라는 것인지, 사역자라는 것인지 알 수 없다. 그러나 한 게시물에는 분명 “노동 운동을 전개합니다”라고 썼으니 부목사를 노동자로 여기는 것이 틀림없다. 이와 똑같은 스팸을 페이지 가입 요청으로 또 보내와서 아무래도 이에 대한 답변을 해야할 것 같아 몇 자 적는다. 언젠가 부교역자로 사역하는 후배 목회자가 고충을 전해왔다. 담임 목회자가 자기 텃밭 일을 자꾸 시킨다는 호소였다. 그래서 이런 충고를 해준 기억이 난다. “보좌직은…

동성애는 왜 ‘하나님의 형상’됨을 가로막는가?

‘하나님 형상’이란 말을 ‘있는 모습 그대로…’ 혹은 ‘좋은 게 좋은 거’라는 식으로 덕담처럼 많이 쓰는데 잘 알고 써야 한다. 호모. ‘호모’란 말은 과거 우리나라에서는 게이, 레즈비언 등 모든 유형의 동성애자를 비하하는 의미로 쓰였으나, 요즘은 그런 식으로 잘 쓰지 않는다. 남성 동성애자는 ‘게이’, 여성 동성애자는 ‘레즈비언’이라 부른다. 이것은 서구에서 게이나 레즈비언 당사자들이 자신의 행위를 유서 깊은 행위로 특화하기 위해 들여온 조어들이다. ‘게이’(gay)는 ‘쾌활하고 명랑한’이란 뜻의 프렌치 말 ‘gai’에서 들여왔고, 여성 동성애자들은 그리스 동부 한 섬의 지명인 레스보스(Λέσβος)에서 자신들을 지칭하는 ‘레즈비언(lesbian)’이란 말을…

제가 개발한 성경 프로그램 소개합니다

페이스북 팔로어들에게는 이미 소개했습니다만, 제가 한 20여년 전에 개발한 성경 프로그램 하나가 있었습니다. 프로그래밍에서 손뗀지 오래되었는데 근간에 마리아DB라는 새로운 데이터베이스가 오라클도 제쳐버렸다는 소식을 듣고 얼마나 대단한지 잠깐 살펴만 본다는게 그만 이 프로그램을 다시 살려내게 되었습니다. 아마존, 삼성, 카카오가 오라클을 걷어낼 정도라는데…깔끔하고 빠르긴 빠르네요. 그래서 기왕 다시 깨운거 저작권으로부터 자유로운 한글개역 성경과 영어 성경 KJV, 이 두 개만 가지고 얼마나 삼팍한 기능을 입힐 수 있는지 앞으로 틈틈이 다시 보여드리려고 합니다. 우선 제가 설계한 성경 검색의 핵심 강화 방향은 이런 겁니다. 아가서에서…

‘저자 프로필’ 숏코드 플러그인

제가 만든 이 플러그인은 워드프레스 상에서 아래와 같이 저자 프로필 박스가 반복적으로 사용될 때 활용하는 플러그인입니다. 무료로 배포임. 만약 글마다 매번 프로필을 기입한다면(html까지 섞어가며) 번거롭고, 무엇보다 저자 프로필 정보가 업데이트 되었을 때 이미 작성된 글에 들어가 일일이 다 수정해줘야 하는 불편함이 있습니다. (게다가 가끔 디자인도 바꾸고 싶을 겁니다) 포스팅 콘텐츠가 수 십~ 수 백개일 때는 사실상 일일이 수정이 불가능합니다. DB에서 직접 sql로 일괄 처리한다 해도 여간 불편한 게 아닙니다. 그래서 저자 프로필 내용을 한 곳에 저장해두고서 홈페이지 모든 필요한 공간,…

지구평평설

지구가 평평하다는 걸 신앙고백처럼 여기는 기독교인이 있다는 사실을 근래에 알게 되었다. 뭔소리들인가 했더니… 이런 것을 신앙 주제로 신봉하고 전파하는 분은 과학 논쟁 이전에 심리상담을 받아볼 필요가 있다. 신앙과 아무 관련없는 초등학문적 불신에 기인하기 때문이다. 불신이 미신화 된 전형이다. (맹신만 미신을 일으키는 게 아니다) 물론 지구 평평설이 전혀 근거 없는 낭설만은 아니다. 오늘날 정설로 자리잡은 지동설도 100% 완벽한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그 불신 대로 심화시켜보면 우선, 지구가 태양 중심으로 돈다고 했을 때 대체 왜 타원형으로 도는지 원리를 밝힐 수 없다. 지구가…

칭의와 성화는 다른 것인가

가령, 이제…결코 정죄함이 없나니…(롬 8:1) ㅡ라고 하였을 때 이는 성화(sanctification)의 본문인가? 칭의(Justification)의 본문인가? 칭의와 성화가 분리된 성서적 근거는? (강요[Institutio] 말고…로마서 중심) 그러면 성화(ἁγιάζω)는 완성된 것인가? 미완성된 것인가? 엄밀한 의미에서 칭의와 성화는 단일한 것이다. 다음의 개요를 유념할 것이다. 1. 기독교인의 구원은 ‘천당(行)’이 아니라, 인간으로서 속성의 변화이다. 2. 적어도 로마서에 따르면 인간은 단 한 번(ἐφάπαξ)의 변화로 그 궁극적 속성을 획득한다. 3. 다만 현실 속에서, 변화 받은 인간의 행실에서 오는 괴리감이 이 단번의 변화를 이중적 단계로 치장하는 결과를 초래했지만 로마서는 비교적 이 일회적…

예정이란 무엇인가

예정이란 무엇인가. 우리가 지나치게 ‘예정’에 민감한 이유는 예정을 일종의 ‘점지하는’(산신령과 부처님이 정해줬다) 행위로 오해하는 까닭일 것입니다. 가령, “모든 일을 그의 뜻의 결정대로 일하시는 이의 계획을 따라 우리가 예정을 입어 그 안에서 기업이 되었으니ㅡ” ㅡ라 하였을 때, 우리를 장악하는 것은 예정만이 아닙니다. 뜻, 계획, 예정. 이 셋이 우리를 장악합니다. 여기에 서열을 정하면, 2) 뜻, 1) 계획, 3) 예정 순일 것입니다. 하나님의 ‘뜻’조차 ‘계획’대로 실행하므로 ‘계획’은 단연 1순위입니다. 예정 역시 이 계획에 소급당하고 마는 것입니다. 결국, ‘계획’이 가장 강력한 ‘예정’인 셈입니다. 그러면…

법관을 탄핵하면 안 되는 신학적인 이유

고대 유대인에게는 우리나라의 헌법재판소와 같은 최고 법정 제도가 있었다. ‘산헤드린’이라 불리는 결정 기구이다. 산헤드린의 기원을 어느 때로 산정하느냐 의견이 분분하다. 바벨론 포로 귀한 시대에 에스라-느헤미야가 설치한 훈시 기구를 기원으로 삼는 경우도 있고(스 10:8; 느 5:7), 아예 모세 시대로 거슬러 올라가 수많은 민·형사 소송을 홀로 처리할 수 없었던 모세가 70인 장로를 뽑아 분담했던 시절을 기원으로 잡는 경우도 있다(민 11:16, 17). 그러나 이스라엘이 제대로 된 주권을 가졌던 때는 사실상 거의 없었기에, 시대마다 교체되었던 주권 제국과 어느 정도 결탁된 관료 시스템이었다고 보면 별…

기독교는 서양 종교가 아니다

기독교가 서양의 종교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기독교를 포함한 지구상에 존재하는 거의 모든 고등 종교는 동양에서 발생하였다. 유대교, 그리스도교, 이슬람교, 불교, 힌두교, 유교. 모두 다 동방에서 발생한 종교이다. 이들을 고등 종교라 부르는 것은 경전 곧 텍스트를 보유하고 있는 까닭인데, 이 모든 고등한 텍스트가 동양에서 발원을 한 셈이다. 이것은 아마도 동방 특유의 직관(intuition)에서 오는 사유(meditation)에 따른 영향일 것으로 이에 기인하여 ‘ex oriente Luxs’(빛은 동방에서) 라는 그 유명한 격언을 낳았다. 저 동방의 종교들 가운데서 유일하게도 그리스도교는 헬레네즘 문명을 타고 서방 세계로 유입되었다. 이…

Mi Moon (美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