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약궤를 멘 제사장들(who carried the ark)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글쓴이
  • #9915
    mimoon
    키 마스터

    본문:

    여호수아 3:7~17 혹은 미가 3:5~12
    시편 107:1~7, 33~37 혹은 시편 43
    데살로니가전서 2:9~13
    마태복음 23:1~12

    각 주제:

    수 3:7-17 | “The priests carrying the ark of the covenant went ahead of them.”
    미 3:5-12 | “But as for me, I am filled with power, with the Spirit of the LORD”
    시 107:1-7, 33~37 | “Give thanks to the LORD…. They sowed fields and planted vineyards that yielded a fruitful harvest”
    시 43 | “Why have you rejected me?”
    살전 2:9-13 | “We worked night and day in order not to be a burden to anyone while we preached the gospel of God to you.”
    마 23:1-12 | “For they do not practice what they preach.”

    메시지 테마:

    언약궤를 메고

    신학적 주제:

    토지가 작동하는 원리에 관하여

    파라볼레:

    부동산의 현대적인 개념은 주거나 경작보다는 환금성(換金性).

    해설:

    토지의 본질은 환금성이 아닌 환원성(還元性). 환원성이 작동하려면 물과 흙의 조화. 물과 흙의 조화는 언약을 통해서만 작동하게 되었다는 요지. 이때 언약궤를 들고 있는 자의 수고. 언약궤를 잘 메고 있지 않으려는 요즘 제사장들.

1 글 보임 - 1 에서 1 까지 (총 1 중에서)
  •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헤르메네이아 미문 (美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