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순절 (19/40) 미래를 밟으려면


  👁 2명의 독자가 공감하셨습니다 

사순절 (19/40) 미래를 밟으려면

 
 
* 미래를 밟을 수 있는 특권에 대하여…

 

매일묵상/ 2016년 3월 2일 수요일

 
본문:

17 모세가 가나안 땅을 정탐하러 그들을 보내며 이르되 너희는 네겝 길로 행하여 산지로 올라가서
18 그 땅이 어떠한지 정탐하라 곧 그 땅 거민이 강한지 약한지 많은지 적은지와
19 그들이 사는 땅이 좋은지 나쁜지와 사는 성읍이 진영인지 산성인지와
20 토지가 비옥한지 메마른지 나무가 있는지 없는지를 탐지하라 담대하라 또 그 땅의 실과를 가져오라 하니 그 때는 포도가 처음 익을 즈음이었더라
21 이에 그들이 올라가서 땅을 정탐하되 신 광야에서부터 하맛 어귀 르홉에 이르렀고
22 또 네겝으로 올라가서 헤브론에 이르렀으니 헤브론은 애굽 소안보다 칠 년 전에 세운 곳이라 그 곳에 아낙 자손 아히만과 세새와 달매가 있었더라
23 또 에스골 골짜기에 이르러 거기서 포도송이가 달린 가지를 베어 둘이 막대기에 꿰어 메고 또 석류와 무화과를 따니라
24 이스라엘 자손이 거기서 포도를 베었으므로 그 곳을 에스골 골짜기라 불렀더라
25 사십 일 동안 땅을 정탐하기를 마치고 돌아와
26 바란 광야 가데스에 이르러 모세와 아론과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에게 나아와 그들에게 보고하고 그 땅의 과일을 보이고
27 모세에게 말하여 이르되 당신이 우리를 보낸 땅에 간즉 과연 그 땅에 젖과 꿀이 흐르는데 이것은 그 땅의 과일이니이다
ㅡ민수기 13:17-27.

 
관찰:

1. 거기서 포도를 베었으므로 (24)
2. 젖과 꿀이 흐르는데 (27)

 
묵상:

3. 새로운 환경을 어떻게 인식하는 지를 묵상.

 
느낀점:

4. 과연 젖과 꿀이 흘렀겠는가?

 
해설:

5. 잘 알려진 대로 새로운 환경을 직시하는 두 가지 입장이 있다. 긍정과 부정. 아무려면 불만을 품었다고 저주가 임했겠는가? 그런 것이 아니다. 긍정적인 가능성을 통해서만 미래를 밟을 수 있는 것이다.

 
결단과 적용:

6. 이론적으로는 쉽지만 어렵다. 자신의 삶에 적용하여서는.
왜? 미래보다 현재가 중요하기 때문에. 하지만 미래를 밟을 수 있기를…

 
기도:

7. 나― 미래를 밟을 수 있게 하소서.
너― 긍정적인 면을 파악할 수 있는 힘을 주소서.
우리― 총체적인 깨닳음을 주소서.

 
cf. Lectionary, Wednesday (March 2, 2016): Psalm 39; Numbers 13:17-27; Luke 13:18-21.

 
 


YOUNG JIN LEE李榮振 | Rev., Ph. D. in Theology. | University Lecturer | 저서: 기호와 해석의 몽타주 (2017), 영혼사용설명서 (2016), 철학과 신학의 몽타주 (2015), 자본적 교회 (2013), 요한복음 파라독스 (2011). 논문: 해체시대의 이후의 새교회 새목회 (2013), 새시대·새교회·새목회의 대상 (2011), 성서신학 방법에 관한 논고 (2011). 번역서: 크리스티안 베커의 하나님의 승리 (2020). | FB | Twtr | 개인블로그

Comments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헤르메네이아 미문 (美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