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누군가를 그리워하는 건, <그 사람>이 아닌 <그 때> 그 순간을 그리워하는 것입니다.
반면, 우리가 과거의 어떤 때를 기억하고 싶지 않은 건 <그 때>가 아니라, 바로 <그 사람>을 싫어하는 것입니다. 대체로 다들 그런 것입니다.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