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고호의 해바라기는 노란 색이 아닌가?


  👁 71명의 독자가 공감하셨습니다 

왜 고호의 해바라기는 노란 색이 아닌가?

오늘 담장을 지나다가 깜짝 놀랍니다. 지난주까지만 해도 전혀 꽃의 형체가 없었는데 완연한 해바라기가 되어있습니다. 불볕더위 속에서 만나는 해바라기는 깜짝 놀랄만한 노란 색 말고는 다른 것이 아니었습니다. 이 노란 색 해바라기를 보자마자 고호의 <해바라기>가 생각나서 얼른 한 장 찍어두었습니다.

찍어두면서 무심코 생각난 것이 고호의 해바라기는 노란 색이 아니었다는 사실에 다시한번 놀랍니다. 그는 살아생전에 6점 정도의 <해바라기>를 그리는데 한 번도 이런 노란 색 꽃을 그린 적이 없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 뇌리 속에 근사하게 이글이글 타오르는 황금 빛 해바라기를 심어 주었다는 사실이 놀랍습니다.

왜 고호의 해바라기는 노란 색이 아닐까?

우리는 이 여름 태양을 쳐다보지도 못하면서 굳이 칠하라고 하면 노란 색을 칠해놓습니다. 거짓말.

그런 점에서 고호의 해바라기는 이 사진 속 실물 해바라기보다도 위대하다- 그렇게 다시금 생각해봅니다.

고호의 해바라기가 위작이라는 말들이 있지만 이런 특유의 색의 해석에 기인해 그냥 그의 작품으로 믿어두는 게 좋을 듯싶습니다.

Comments

comments

One thought on “왜 고호의 해바라기는 노란 색이 아닌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헤르메네이아 미문 (美門)